간직곳(자료실)

토박이말바라기의 간직곳(자료실)입니다

[토박이말 살리기]1-18 깨단하다

바라기 2021.02.08 10:51 조회 수 : 20

 

 

#토박이말바라기 #이창수 #토박이말 #살리기 #깨단하다 #참우리말 #숫우리말 #순우리말 #고유어 #터박이말

[토박이말 살리기]1-18 깨단하다

오늘 알려드릴 토박이말은 '깨단하다'입니다. '오래 생각나지 않았던 일 따위를 어떤 실마리로 말미암아 환하게 깨닫거나 알다'라는 뜻입니다. 여러분도 아마 살면서 비슷한 일들 겪어 보셨을 것입니다. 저도 스무 해가 넘도록 다른 사람들한테 풀이해 드릴 때 쓸 토박이말을 살려야 할 까닭을 찾고 있었는데 아이가 저한테 한 말 한 마디로 말미암아 안 그래도 되었음을 깨단한 적이 있습니다. 토박이말을 살려야 할 까닭을 찾는 일에 그렇게 힘을 쓰지 않아도 되었음을 아이 말로 깨단하게 된 것이지요.

일이 잘 풀리지 않던 까닭을 다른 사람이 지나가는 말로 한 한 마디를 듣고 알게 되었다면 일이 잘 풀리지 않던 까닭을 다른 사람의 말을 듣고 깨단하게 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. 또 무엇을 어디에 두었는지 몰라서 찾지 못했는데 길을 가다가 본 가게 이름을 보고 생각이 나서 찾게 되었다면 00을 어디 뒀는지 생각이 안 났는데 가게 이름을 보고 깨단하게 되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.

하지만 아직도 깨단하지 못해서 힘들어 하고 계신 분도 적지 않지 싶습니다. 저도 아직 토박이말을 살려 일으킬 더 좋은 수를 찾고 있으니까요. 여러분이 깨단하신 일은 무엇이고 또 깨단하고 싶은 일은 무엇인지요?

오늘도 토박이말에 마음을 써 봐 주시고 좋아해 주시며 둘레 분들께 나눠 주시는 여러분 모두 고맙습니다.


4354해 들봄달 여드레 한날(2021년 2월 8일 월요일) 바람 바람.

 

슬라이드1.JPG

 

슬라이드2.JPG

 

슬라이드3.JPG

 

슬라이드4.JPG